‘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김정은, 한우곱창구이 먹방으로 반전 매력 자랑

기사승인 2021.09.24  11:19:17

공유
   
▲ 사진=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코리아데일리(KD) 정다미 기자] 배우 김정은이 식객 허영만과 함께 한우 맛집을 찾아 나선다.

24일 저녁 8시 방송되는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에 ‘로코의 여왕’ 김정은이 출연한다.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은 민족 대명절 한가위를 맞아 우리 민족이 사랑하는 ‘한우’ 특집을 2주에 걸쳐 방송한다. 지난주 한우특집 1부 ‘전설의 소고기’ 편에 이어 이날 2부 ‘소고기 잔치’가 공개된다.

사랑스러운 연기뿐 아니라, 음악·예능 MC로도 종횡무진 활약하는 ‘만능 엔터테이너’ 김정은만큼이나 그녀의 매력만큼이나 다양한 맛을 지닌 한우의 무한 변신에 관심이 높아진다.

김정은은 식객 허영만 못지않은 ‘맛집 마니아’의 면모를 자랑한다고. 그는 ‘특급 인맥’ 배우 고소영, 이혜영, 김희애와는 오랜 시절 함께한 연예계 절친이라고 말하며 “(우리는) 만날 때마다 소문난 맛집을 찾아다닌다!”고 전해 허영만을 화들짝 놀라게 했다. 그중에서도 김정은이 ‘실패 없는 맛집 탐방’의 주역으로 한 명을 꼽아 귀를 기울이게 했는데, 의외인 ‘맛집 마니아’의 정체는 본 방송에서 공개된다.

그런가하면 김정은은 우아하고 화려한 외모와 달리, 소탈한 식성으로 반전 매력을 뽐냈다. 청담동 골목길에 있는 소 내장구이 맛집에서 고소한 곱이 가득 찬 한우곱창구이 먹방을 선보여 시선을 집중시켰다. 씹는 맛이 일품인 특양과 살짝 구워 쫄깃한 염통구이의 맛에 두 식객의 눈이 휘둥그레지며 숟가락을 놓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김정은은 맛있는 음식을 먹는 동안에도 숨길 수 없는 ‘진행 본능’을 드러내 폭소를 더한다. 과거 자신의 이름을 내건 음악 프로그램 ‘김정은의 초콜릿’은 물론, 최근 음악 예능 프로그램 MC를 맡은 그는 여전한 재치와 입담으로 식객 허영만의 자리를 위협했다는 전언.

식객은 물론 제작진도 감탄을 연발한 김정은의 톡톡 튀는 입담과 먹방은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 한우특집 2부 ‘소고기 잔치’에서 만날 수 있다.

한편, TV조선 ‘식객 허영만의 백반기행’은 식객 허영만이 소박한 동네밥상에서 진정한 맛의 의미와 가치를 찾는 프로그램으로 매주 금요일 저녁 8시 방송된다.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