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故 박원순 사건, 실체적 진실 명명백백히 밝혀져야 한다"

기사승인 2020.07.14  08:36:12

공유

홍준표 "故박원순 사건, 실체적 진실 명명백백히 밝혀져야 한다"

   
 

[코리아데일리=류재복 대기자] 홍준표 무소속 의원은 13일 박원순 서울시장을 상대로 제기된 성추행 의혹에 대해 "피해자에 대한 법적 보호를 위해 이 사건 과정에 대한 실체적 진실은 명명백백히 밝혀져야 한다"며 국회 차원 진상규명과 검·경 수사를 촉구했다.  홍 의원은 이날 저녁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성추행의 주범은 자진(自盡) 했고 유산이 없다고 해도 방조범들은 엄연히 살아 있다. 사용자인 서울시의 법적 책임이 남아 있는 이상 사자(死者)에 대해서만 공소권이 없을 뿐"이라며 이같이 주장했다.

그는 "피해자가 한명만이 아니라는 소문도 무성하고 심지어 채홍사 역할을 한 사람도 있었다는 말이 떠돌고 있다. 이런 말들을 잠재우기 위해서라도 검.경은  더욱 더 수사를 철저히 하고 야당은 태스크포스(TF)라도 구성해서 전 서울시장의 성추행 의혹에 대한 진상 규명에 적극 나서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더이상 권력자들에 의한 여성들 성추행을 막을려면  이번 사건을 마지막으로 철저하게 진상 규명이 되어야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