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호영 "윤석열은 정치를 하지 않을 것으로 본다"

기사승인 2020.07.06  07:23:31

공유

주호영 "윤석열은 정치를 하지 않을 것으로 본다"

   
 

[코리아데일리=류재복 대기자] 미래통합당 주호영 원내대표는 5일 최근 야권의 대안으로 급부상한 윤석열 검찰총장에 대해 "정치를 하지 않을 것으로 본다"고 말했다. 주 원내대표는 이날 기자들과의 오찬 간담회에서 "윤 총장이 정치를 한다고 하더라도 잘한다는 보장이 없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자신의 영역에서는 잘하더라도 다른 영역에 나오면 녹거나 불타버릴 수 있다"는 뜻의 불교 용어인 '금불부도로 목불부도화 니불부도수(金佛不渡爐 木佛不渡火 泥佛不渡水)'를 인용해 설명하기도 했다. 그러면서 "정치도 전문 분야이고 나름의 경험이 필요하다"며 "정치 경험이 전혀 없는 사람을 내세운다는 것은 참신이 아니라 무경험"이라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