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구지역 전체교회 1422곳 가운데 237곳 현장 예배

기사승인 2020.04.05  22:43:48

공유

대구지역 전체 교회 1천422곳 가운데 237곳 현장 예배 

[코리아데일리=류재복 대기자] 주말인 5일 대구에서는 모처럼 대형 교회에서도 현장 예배가 진행됐다. 대구시에 따르면 동부교회 등 대형 교회 5곳이 현장 예배를 했다. 동부교회 740여명, 범어교회 410여명, 동신교회 270여명, 삼덕교회 140여명, 제일교회 40여명 등이다.

이 교회들을 비롯해 대구지역 전체 교회 1천422곳 가운데 237곳이 현장 예배를 했다고 한다. 예배에 참석한 기독교인은 1만2천168명으로 집계됐다. 현장 예배를 한 교회 중 4곳이 신도 간 거리 유지, 마스크 착용, 참석자 명단 작성 등 방역 가이드라인을 위반했다고 시는 덧붙였다.

신천지 교회와 관련해서도 별다른 동향은 없었다. 대구시는 8개 구·군, 경찰 등 340여명으로 구성한 합동점검반을 꾸려 종교 행사와 관련해 특별점검을 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사회적 거리 두기 캠페인을 2주일 더 연장한 만큼 당분간 예배를 자제해 줄 것을 각 교회에 권고하고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