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달래X신인선X양지원, 한화생명 CM송 가창… 영탁 ‘찐이야’ 개사

기사승인 2020.03.31  11:58:18

공유
   
▲ 사진=Tstar 엔터테인먼트

[코리아데일리(KD) 정다미 기자] 트로트 대세 스타 ‘아침마당’ 진달래와 ‘미스터트롯’ 신인선, 양지원이 뭉쳤다.

31일 관계자에 따르면 진달래, 신인선, 양지원이 영탁의 ‘찐이야’를 개사한 한화생명 CM송을 함께 불렀다.

이날 지난 30일 진행된 CM송 녹음 현장 비하인드 사진이 공개되며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공개된 사진 속 진달래, 신인선, 양지원은 환한 웃음과 함께 뛰어난 비주얼을 자랑하고 있다.

세 사람은 넘치는 흥과 끼로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 녹음을 성공리에 마쳤다는 후문이다.

검증된 노래 실력을 자랑하는 세 사람이 함께 부른 CM송에 팬들의 뜨거운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KBS1 ‘아침마당’의 코너 ‘도전 꿈의 무대’에서 5연승을 차지하며 실력을 입증한 진달래는 지난 25일 방송된 ‘도전 꿈의 무대’에서 효성과 ‘사치기 사치기’로 1승을 차지해 ‘나는 가수다상’을 받은데 이어 오는 4월 1일 다시 한 번 우승에 도전한다.

TV조선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매 무대마다 팔색조 매력을 자랑하며 TOP9에 오른 신인선은 31일 저녁 8시 30분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를 통해 화제가 됐던 에어로빅, 폴 댄스를 다시 선보이며 넘치는 예능감을 자랑할 계획이다.

4살부터 트로트 신동으로 각종 방송으로 이름을 알린 양지원은 ‘내일은 미스터트롯’으로 터닝포인트를 맞았다. 양지원은 가수 겸 프로듀서로 다방면에서 활약을 예고하고 있다.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