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은빈, 차기작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확정… 바이올린 전공 음대생으로 변신

기사승인 2020.03.27  18:31:37

공유
   
▲ 사진=나무엑터스

[코리아데일리(KD) 정다미 기자] 배우 박은빈이 프로야구팀 운영팀장에 이어 바이올린을 전공하는 음대생으로 또 한 번 연기 변신을 시도한다.

27일 소속사 나무엑터스에 따르면 박은빈이 올해 방영 예정인 SBS 새월화드라마 ‘브람스를 좋아하세요(연출 조영민/극본 류보리)’ 주인공 채송아 역으로 출연을 확정했다.

‘브람스를 좋아하세요’는 재능과 현실의 경계에서 방황하다가 각자의 행복을 찾아가는 클래식 음악 학도들의 꿈과 사랑을 그린 드라마로 오는 4월부터 촬영을 시작해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이다.

박은빈은 대한민국 최고 명문대 경영학과를 졸업 후 바이올린을 향한 열정으로 4수 끝에 같은 학교 음대에 진학한 독특한 이력을 지닌 채송아 역을 맡았다.

진로 고민이 한창인 음대 4학년생 채송아가 문화재단 인턴을 시작하며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준영을 만나 겪게 될 일과 사랑에 대한 이야기라는 설명만으로도 캐릭터와 스토리에 대한 기대감이 자극된다.

현실과 이상을 오가는 채송아의 섬세한 감정선을 박은빈이 어떻게 연기할지 벌써부터 팬들의 관심이 모아진다. 박은빈은 출연을 확정 후 곧바로 바이올린 연습에 돌입, 실감 나는 연기를 위한 노력에 몰두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박은빈은 “올여름을 ‘브람스를 좋아하세요’와 함께 보내게 돼 설렌다. 음대생 채송아를 통해 청춘들의 단면을 어떤 내용으로 보여드릴 수 있을지 저 역시도 너무나도 궁금하다. 바이올린도 열심히 연습하며 촬영을 준비하고 있으니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며 소감을 전했다.

한편 드라마 ‘스토브리그’에서 프로야구팀 최연소 운영팀장 이세영 역으로 많은 사랑을 받은 박은빈이 바이올린을 전공하는 음대생으로 변신하는 ‘브람스를 좋아하세요’는 올해 중 방영될 계획이다.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