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곤 강남(갑) 후보등록 마쳐..."최선의 노력 다하겠다"

기사승인 2020.03.26  11:37:41

공유

김성곤, 강남(갑) 후보등록 마쳐... "최선의 노력 다하겠다”

   
 

[코리아데일리=류재복 대기자] 더불어민주당 강남갑 김성곤 예비후보는 3월 26일(목) 오전 9시경에 강남구선거관리위원회를 방문하여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강남(갑) 후보 등록을 마쳤다.

4선의 경력의 중량급 인사인 김성곤 후보는 지난 2016년, 민주당 지원자가 없었던 강남(갑)에 투입되어 선전했으나 석패한 바 있었다. 그 당시 얻은 득표을은 45.2% 이었다. 그 후 김성곤 후보는 4년 동안 강남지역 곳곳을 살피며 지금까지 강남갑 지역에서 터를 다져왔다.

김성곤 전 의원은 이날 후보 등록을 마친 후 “이번에는 강남의‘허락’을 꼭 받고 싶다”라며 “이번 선거만큼은 누가 더 강남을 살펴왔는지, 누가 더 강남의 이익을 대변할 인물인지, 누가 더 한반도 평화 정착에 적합한 인물인지를 판단하는 선거가 될 것으로 본다. 유권자들의 현명한 판단이 내려지기를 기대한다” 고 후보등록 소감을 피력했다

김 후보는 이번 총선 주요 공약으로 ▽종부세의 합리적 감면 ▽코로나19 피해대책 마련 ▽한류 산업 진흥으로 강남경제 도약을 약속했다.

한편, 김 후보는 국회선진화법 제정에 앞장섰던 대표적인 상생과 평화의 정치인으로 알려진 인물이며, 그의 친형은 미해군무관으로 근무 중 1996년 강릉잠수함 침투사건의 정보를 한국에 넘겼다가 옥고를 치른 애국자 로버트 김이다.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