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손나은, 감각적인 꾸안꾸 스타일링

기사승인 2020.03.09  11:53:37

공유
   
▲ 사진=아디다스

[코리아데일리(KD) 정다미 기자] 걸그룹 에이핑크 멤버 손나은이 아디다스 SS20 우먼스 컬렉션 캠페인 모델로 선정됐다.

지난 8일 세계 여성의 날을 맞아 런칭한 아디다스 SS20 우먼스 컬렉션 캠페인의 모델로 나선 손나은이 여성이라는 이유로 마주하는 세상의 잣대와 선입견, 장애물 등을 넘어 더 강해지고 변화하자는 메시지가 아닌, 스스로의 모습 그대로를 인정하고 나만의 방식대로 인생을 즐기자는 메시지를 전달했다.

평소 자신을 당당하게 표현하는 아티스트이자 배우로서의 새로운 도전을 끊임없이 시도하는 모습으로 또래의 젊은 여성들에게 좋은 영향력을 펼치고 있는 손나은의 건강하고 에너제틱한 이미지가 이번 캠페인이 전달하는 메시지와 딱 맞아 떨어진다.

이번에 공개된 우먼스 캠페인 영상 속에서도 손나은은 강렬하고 대담한 움직임과 함께 편안하고 스타일리쉬한 룩을 선보였다. 움직임이 편한 것은 물론 얼굴 톤을 화사하게 살려주는 컬러 톤의 윈드 브레이커와 입체 컷팅으로 실루엣을 잡아주고 메쉬 원단으로 뛰어난 통기성을 자랑하는 타이츠, 그리고 운동하는 여성들에게 필수품인 브라탑까지 심플하지만 감각적인 스타일링이 눈길을 끈다.

마치 손나은의 개인 연습실을 엿보는 듯 자유분방한 움직임과 당당한 모습을 보여주는 이번 영상은 여성들을 향해 나만의 방식으로 인생을 즐기고 스스로의 모습 그대로를 세상에 자신있게 증명하라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여성들을 위한 아디다스의 SS20 우먼스 캠페인 관련 보다 자세한 사항은 아디다스 공식 소셜 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연습실에서 평소 입는 스타일부터 시작해 공항 패션, 음악방송 출근 패션 등 스포츠웨어를 적절히 활용한 스타일리시하면서도 감각적인 일명 ‘꾸안꾸’ 스타일링의 대가인 손나은 2018년 아디다스의 모델로 첫 발탁된 후 2년이 넘은 현재까지 전 세계 아디다스를 대표하는 얼굴 중 하나로 활동하고 있다.

손나은은 일상생활 속에서 다양하게 스포츠웨어를 활용하며 액티브하면서도 이지한 스타일링을 선보여 스포츠웨어가 운동할 때에만 입는 기능성 의류라는 편견을 없앤 일등공신이다. 타이츠와 후디 등 그동안 다양한 아이템을 완판 시키며 그 영향력을 입증해 왔다. 손나은의 애슬레저 스타일링이 공개될 때마다 패션업계는 물론 여성들 사이에서 매번 화제로 떠오르고 있다.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