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펜타곤, 사랑의 아픔 느낀 성숙함 담아

기사승인 2020.02.20  15:50:06

공유
   
▲ 사진=앳스타일

[코리아데일리(KD) 정다미 기자] 첫 정규 앨범으로 화려하게 돌아온 펜타곤이 유니크한 개성을 담은 화보를 완성했다.

20일 펜타곤(진호, 후이, 홍석, 신원, 여원, 옌안, 유토, 키노, 우석)이 백커버를 장식한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star1) 2020년 3월 호가 공개됐다.

공개된 화보 속 펜타곤은 위트 있는 패션과 포즈로 시선을 잡아끈다. 펜타곤은 무대에서 와는 또 다른 모습으로 매력을 발산하며 팬들의 마음을 다시 한 번 사로잡았다.

데뷔 4년 만에 첫 정규 앨범 ‘유니버스: 더 블랙홀’을 발매한 펜타곤은 풋풋한 사랑을 그렸던 기존의 앨범에서 성장해 사랑의 아픔을 느낀 성숙함을 담은 타이틀 곡 ‘Dr. 베베’로 종횡무진 활동하고 있다.

특히 열 번째 앨범으로 그 의미가 더욱 깊은 이번 정규 앨범에 대해 펜타곤은 “이런 모습도 보여줄 수 있구나란 생각이 들게 될 것”이라며 “펜타곤의 비장의 무기가 될 앨범”이라 설명했다.

   
▲ 사진=앳스타일

늘 눈에 띄는 퍼포먼스로 무대를 장악한 펜타곤은 이번 앨범을 통해 ‘미친 퍼포먼스’를 보여줄 계획이라고. 무대적인 구성과 퍼포먼스에서도 볼거리가 많아 무대를 즐길 수 있는 맛도 더해질 예정이라고 전하며 새로운 무대에 대한 자신감을 내비쳤다.

펜타곤은 “오랫동안 들어도 질리지 않는 명반이라는 말을 꼭 들어보고 싶다”고 이번 활동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낸데 이어 ‘자체제작돌’이라는 타이틀에 대해 “좋은 음악을 만들어야 한다는 부담감이나 욕심은 생긴다. 멤버들 모두 곡을 만들기 시작하면서 앨범의 퀄리티도 높아지는 것 같아 그에 대한 기대감도 크다”고 전해 팬들의 기대도 더했다.

새로운 색깔을 보여줄 펜타곤의 유쾌함이 담긴 인터뷰와 화보는 앳스타일 매거진 2020 3월호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