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빅뱅 태양, 펜디 컬렉션 완벽 소화… 밀라노 휩쓸어

기사승인 2020.01.17  17:38:25

공유
   
▲ 사진=에스콰이어

[코리아데일리(KD) 정다미 기자] 보이그룹 빅뱅의 태양이 패셔니스타로의 모습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태양이 에스콰이어 2020년 2월호 커버를 장식했다.

최근 펜디(FENDI)와 협업한 화보 작업을 진행한 태양은 컬렉션을 멋스럽게 소화하며 변치 않는 패셔니스타로서의 면모를 여실히 증명했다.

태양은 펜디 2020 S/S 컬렉션의 주요 테마인 자연을 모티브로 한 촬영에서 명불허전의 카리스마 눈빛을 내뿜었다. 동틀 녘 타오르는 듯한 들판 배경을 비롯해 거대한 나뭇잎을 소품으로 한 화보 현장에서 그는 공백기가 전혀 느껴지지 않을 만큼 강렬한 집중력을 보여줬다.

태양은 절개선이 독특한 니트부터 클래식한 수트에 카고 팬츠를 매치한 스타일링까지 다양한 의상을 완벽하게 소화하는 등 독보적인 아우라도 여전했다.

지난 13일 태양은 펜디의 공식 초청을 받아 뉴욕, 런던, 파리와 더불어 4대 패션 위크로 손 꼽히는 밀라노 패션 위크에 참석해 스포트라이트를 받은 바 있다.

한편 태양은 오는 18일 낮 12시부터 오후 7시까지 서울 성동구 성수동 PIER59스튜디오에서 ‘花答 화답 : 태양과 친구들이 함께하는 기부 플리마켓&경매’를 진행한다.

오랫동안 기다려준 팬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담아 기획된 플리마켓 수익금 전액은 청각장애를 가진 아동 청소년에게 기부될 계획이다.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