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근혜 전 대통령, 어깨수술 치료받고 구치소로 복귀

기사승인 2019.12.03  16:53:18

공유

박근혜 전 대통령, 어깨수술 치료받고 구치소로 복귀

   
 

[코리아데일리=류재복 대기자] 어깨 수술을 받고 입원 중이던 박근혜 전 대통령이 78일 만에 구치소로 복귀했다.

박 전 대통령은 3일 오후 서울 성모병원에서 퇴원해 서울구치소로 돌아갔다.

박 전 대통령은 지난 9월16일 회전근개 파열 등으로 수술을 받기 위해 서울 서초구 서울성모병원에 입원했고, 다음날 어깨 수술을 받았다. 이후 같은 병원 21층의 VIP병실에 입원했고, 이날로 79일째 입원 생활을 하고 있었다.

서울구치소에서 수감 생활을 해온 박 전 대통령은 구치소 의료진의 진료 및 외부 의사의 초빙 진료, 외부 병원 후송 진료 등을 통해 치료를 진행해왔다.

하지만 어깨 통증 등 상태가 호전되지 않았고, 정밀 검사결과 수술이 필요하다는 전문의 소견에 따라 법무부는 지난 9월 박 전 대통령 의사를 확인한 뒤 외부 병원 수술을 진행하기로 결정했다.

박 전 대통령은 지난 9월 건강상 이유로 형 집행을 정지해달라고 신청했지만, 검찰은 심의 결과 수형생활이 불가능한 상태로 보기 어렵다며 이를 받아들이지 않았다. 지난 4월에도 유영하 변호사를 통해 "칼로 살을 베는 듯한 통증"을 호소하며 형 집행정지를 신청했지만 허가되지 않았다.

한편 박 전 대통령은 국정농단 사건과 국정원 특수활동비 수수 혐의 사건이 각각 대법원에서 파기환송돼 재판이 진행 중이다. 20대 총선 공천개입 혐의로는 징역 2년을 확정 받은 상태다.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