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완주군청, 완주 청년참여예산으로 청년에 날개 (종합)

기사승인 2019.11.18  18:41:07

공유
ad53
ad54

[코리아데일리=최현진 기자] 청년들이 직접 제안한 정책들을 실행하는 완주군의 청년참여예산이 청년들의 꿈에 날개를 달아주고 있다.

13일 완주군에 따르면 청년의 시각에서 필요한 정책들을 예산으로 반영, 실행하는 청년참여예산 사업은 올해 들어 3개 사업이 새롭게 진행되고 있다.

우선 ‘몽땅배움 지원 사업’은 지역청년의 자기개발 학습에 드는 비용을 1인당 최대 20만원까지 지원한다. 지난 5월부터 시행한 이 사업은 현재까지 100여명의 청년이 혜택을 받았다.

또한 ‘청년쉼표!숨표!’는 완주청년에게 문화, 교육 프로그램 강사비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청년들이 5명 이상 모여 수강계획을 세워 신청하면 승인을 받아 원하는 교육을 진행할 수 있다. 현재 요가, 성악발성, 실용음악, 방송댄스, 천연비누 공부, 청년수리공 등의 프로그램이 진행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청년들의 교류도 활성화되고 있다.

마지막은 쉐어하우스다. 지난 6월 조성이 완료된 봉동읍 낙평리의 제8호 ‘복합청년쉐어하우스’에는 10명의 청년이 입주해 생활하고 있다. 봉동의 8호점은 청년들이 주거공간에 더해 커뮤니티 공간을 동시에 조성하자는 의견을 내면서 참여예산으로 반영됐다.

완주군은 올해에 이어 내년도에 시행할 청년참예산사업도 속도를 내고 있다. 지난 달 이미 내년도에 시행할 청년참여예산 선정 작업을 마쳤다. 내년도에는 구직청년 정장대여 사업, 청년정책 온라인홍보 플랫폼 구축 및 콘텐츠 제작, 삼례 청년공간 이전 신축조성이 진행될 예정이다.

박성일 완주군수는 “청년참여예산 사업 추진을 통해 많은 청년들의 정책만족도가 향상되고 있다”며 “참여예산의 적극 홍보로 일반 청년들의 참여기회가 확대되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박 군수는 ‘청년참여예산제 확대’ 공약을 내걸고 군정 5대 핵심과제 중 하나로 ‘청년과 함께 성장하는 청년완주’를 선정, 적극 추진하고 있다.

ad55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ad58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9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