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보] 전지현, 마치 영화의 한 장면 ‘낭만 가득’

기사승인 2019.08.29  09:58:34

공유
   
▲ 사진=네파

[코리아데일리(KD) 정다미 기자] 배우 전지현이 겨울 로맨틱 스타일을 제안했다.

29일 아웃도어 브랜드 네파가 2019 가을·겨울(FW) 시즌 컬렉션을 런칭하며 ‘라이크 어 무비(Like a Movie)’ 테마로 진행된 전지현의 화보를 공개했다.

공개된 화보는 로맨틱한 겨울의 감수성을 가득 담아 마치 영화 스틸컷 같은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전지현은 겨울 여행 특유의 낭만을 고스란히 담아 전달했다.

특히 기차역 플랫폼, 달리는 기차 안 등 낭만적인 공간과 전지현의 카리스마 넘치면서도 사랑스럽고, 멜로 영화 속 주인공과 같은 모습이 조화를 이루며 서사가 담긴 한 편의 영화를 보는 듯한 감성적인 화보가 완성됐다.

7년째 네파와 함께 하고 있는 전지현은 지난 화보에 이어 이번 화보에서도 콘셉트를 찰떡같이 소화해냈다. ‘스타일리시 저니(Stylish Journey)’라는 화보 부제에 맞게 다가오는 추운 겨울의 여정을 함께 동행 할 윈터 로맨틱 룩을 입은 전지현은 따뜻하고 아련한 겨울의 느낌을 표현했다.

전지현은 올 가을 겨울 아웃도어 그리고 스타일 트렌드를 이끌어갈 우아하고 여성스러우면서도 실용성을 높인 로맨틱한 윈터룩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전지현은 화보 속에서 기차 여행 전의 설렘은 물론, 활동적이고 자유분방한 여성의 당당한 모습까지 완벽하게 소화해 내며 화보의 수준을 한층 끌어 올렸다.

   
▲ 사진=네파

네파는 일상적인 라이프스타일보다 한 단계 업그레이드 된 감각적인 윈터 스타일링을 화보에 담아냈다. 믹스 앤 매치 스타일로 때로는 과감하게, 때로는 청순하고 아련하게, 때로는 액티브하게 코디된 겨울 아우터가 가장 눈길을 끌었다.

전지현은 풍성한 퍼와 깔끔하고 여성스럽게 떨어지는 실루엣의 코트 형태의 다운은 하늘하늘한 원피스와 매칭해 로맨틱하게, 실용성 높은 롱다운은 가죽 점프수트 혹은 패턴이 화려한 롱부츠와 청바지로 시크하게 표현해냈다.

올해 네파는 우아하고 페미닌한 감각이 돋보이는 새로운 스타일의 다운부터 추운 겨울 나를 지켜줄 든든한 롱패딩, 올 겨울 유행의 조짐이 보이는 트렌디한 플리스 재킷, 실내 또는 아우터 속 레이어드로 활용할 수 있는 다운 베스트까지 소비자들의 취향과 트렌드를 파악해 그에 걸맞는 제품들을 출시했다. 이를 통해 네파는 다양한 연령과 스타일의 소비자들의 니즈를 공략할 계획이다.

네파 마케팅본부 정동혁 전무는 “네파는 스타일 측면에서 한층 업그레이드된 2019년 FW 제품들을 보다 아름다운 겨울의 감성으로 풀어내고자 겨울 여행을 떠나는 전지현의 여정에 함께 하는 듯한 필름 스틸컷 같은 테마로 화보를 완성했다” 며 “존재감만으로도 영화 속 한 장면을 연상시키는 전지현의 매력이 감각적인 스타일링과 어우러져 겨울 특유의 느낌을 담은 완성도 있는 화보로 탄생했다”고 전했다.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