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중소벤처기업부, 전국 청년상인·특성화시장 우수제품 모인다 (전국)

기사승인 2019.05.15  17:46:03

공유
ad53
ad54

[코리아데일리=최현진 기자] 중소벤처기업부는 오는 17~19일 대전 엑스포시민광장 일대에서 ‘제1회 전국 청년상인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전통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는 청년상인과 특성화시장의 상인들을 격려하고 이들이 개발한 제품을 국민들에 선보이는 자리다.

또 이를 계기로 청년상인 교류와 공동사업 및 상생발전을 위한 자율조직인 ‘사단법인 전국 청년상인 네트워크’도 출범한다.

전통시장 활력 제고를 위해 노력한 개인과 단체에게는 표창을 수여할 예정이다.

청년상인 부문에서는 광주 1913송정역 청년몰이 단체 표창을, 식품업체 느린먹거리 노지현 대표 등 4명이 개인 표창을 받는다.

특성화시장 부문에서는 만화컨셉시장으로 특화해 성공한 부천 역곡상상시장 등 3곳이 단체 표창을, 새로운 상생모델인 당진어시장을 탄생시킨 당진시청의 권창중 주무관 등 7명이 개인 표창을 받는다.

개막식을 전후로 다양한 문화행사가 펼쳐지며 야외 행사장에서는 청년상인들이 ‘청춘 모꼬지장’을 열어 지역특산물과 가공식품 판매 및 체험행사 등을 진행한다.

중기부 관계자는 “이번 행사는 대한민국 전통시장 변화의 중심에 있는 청년상인들과 특성화시장을 제대로 알리기 위해 기획됐다”며 “가정의 달 전통시장 축제에 와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기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중기부는 전국 청년상인 페스티벌을 매년 5월 가족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가정의 달 대표적인 전통시장 축제로 만들 계획이다.

ad55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ad58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9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