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진구, 강원도 산불 피해 이재민 적극 지원

기사승인 2019.04.15  18:19:25

공유
   
▲서울시 광진구 김선갑 구청장 / 사진=광진구

[코리아데일리(KD) 정다미 기자] 서울시 광진구가 성금과 자원봉사로 강원도 산불 피해 지역을 적극 돕는다.

15일 광진구(구청장 김선갑)에 따르면 지난 11일까지 산불 피해 지역을 위한 성금 모금을 진행했다.

직원 차원에서 자율적으로 진행된 성금 모금을 통해 총 700만원의 성금이 마련돼 고성군에 전달될 예정이다.

또 산불 피해규모 조사가 끝나면 고성군과 속초시에 필요한 봉사인력을 파악해 자원봉사자를 파견할 계획이다.

특히 이번 봉사활동에는 도배, 전기, 보일러 등 집수리 전문가들과 함께 피해 지역복구 작업에 필요한 재능기부를 함께 추진해 이재민에게 더욱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광진구는 광진구상공회에 산불피해 성금 모금 협조를 요청하고, 홈페이지와 동주민센터 게시판 등을 활용하여 지역주민들이 적극적으로 산불피해 이웃돕기 성금과 물품후원에 참여할 수 있도록 유도할 방침이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직원들이 십시일반 돈을 모아 성금을 마련하게 됐다”며 “작은 금액이지만 따뜻한 마음이 함께 전달돼 조금이라도 피해지역 주민들에게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한편 광진구는 강원도 산불이 발생한 지난 4일, 산불발생 지역 연고지 직원들과 자원봉사 희망 직원들에게 5일 이내의 특별 휴가를 제공한 바 있다.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