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송선미 노코멘트 언제까지? 디패 보도 파문

기사승인 2019.03.18  16:24:13

공유
ad53
ad54

[코리아데일리=정유진 기자] 디스패치가 '장자연 보도'를 통해 당시 사건의 진실을 추적하면서 송선미 이름 석자가 언급해 주목된다.

'송선미' 키워드는 이에 인스타그램과 트윗 등을 강타하고 있으며 관련 보도 이후 실검을 강타하는 등 갑론을박의 중심에 섰다.

자연스럽게 대중의 질문은 송선미를 향해 '장자연과 어떤 사이인지'를 묻고 있으며, 소속사 내 관계도에 대한 의문부호도 커지고 있다.

실제로 송선미에 대한 디스패치 보도 전, 장자연 사건의 목격자인 윤지오 씨도 한 라디오 방송에 최근 출연해 '진실 언급' 그러니까 양심선언을 촉구한 바 있다.

결국 디스패치가 고 장자연 문건와 관련해 송선미에 대해 의문을 제기하면서, 대중은 송씨가 '그날의 진실'에 대해 아는 모두를 이야기해달라고 압박하고 있다.

현재 보도가 쏟아지고 있지만 송선미 당사자와 소속사는 침묵 중이다.

한편 디패를 통해 송씨와 함께 언급된 이모 배우는 장자연에 대해 '모르는 사람'이라고 일축했다.

 

ad55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ad58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9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