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남원시청, 친환경유기질비료 영농기이전 적기공급완료 (종합)

기사승인 2019.03.14  17:43:41

공유
ad53
ad54

[코리아데일리=최현진 기자] 남원시는 2019년 유기질비료지원을 농업경영정보를 등록한 농업경영체의 자격을 갖춘 전체 농업인을 대상으로 6,247농가에 1,576천포(20kg/포) 25억3천만원의 예산을 확보하여 3월 본격적인 영농기 이전 적기 공급으로 농림축산부산물의 재활용·자원화를 촉진하고 토양환경을 보전 친환경농업 실천기반을 조성한다.

금번에 공급되는 유기질비료는 유기질비료 3종과(혼합유기질, 혼합유박, 유기질복합비료)과 가축분퇴비와 퇴비로 지난해 11월 6일부터 12월 4일까지 23개 읍·면·동사무소에서 신청을 접수받아 농림사업정보시스템에 전산입력된 필지별 신청 물량을 기준으로 배정한 물량이다.

비료종류별 보조금 지원단가는 포당(20㎏) 유기질비료(혼합유기질, 혼합유박, 유기질복합비료)는 1,700원, 가축분퇴비와 퇴비는 비료등급(특등급∼ 2등급)에 따라 1,700원, 1,600원, 1,400원까지 구분 지원한다.

금년도에는 국비 유기질비료지원 예산이 대폭 감소되어 농가 신청량대비 공급량은 70% 수준으로 농가들의 영농에 많은 어려움이 예상된 바, 남원시에서는 부족분에 대하여 공급물량 37만여포에 해당하는 시비 6억원을 추가로 확보, 관내 퇴비공장에서 생산한 가축분 퇴비·퇴비를 구입하는 농가에추가지원으로 농가혜택을 도모 하고 있다.

유기질비료지원사업 추진으로 농림축산 부산물의 재활용자원화를 촉진하여 토양 비옥도 증진 및 토양환경 개선과 퇴비공장 가동율 증가에 따른 관내축산농가 축분 적기 수거로 깨끗한 농장환경을 조성하고 친화적인 자연순환 농업의 정착 및 고품질 안전농산물 생산 효과가 크게 기대된다.

남원시에서는 금번에 배정한 물량을 3월중 공급완료로 적기영농에 차질 없이 사용할 수 있도록 공급조합과 남원시농정지원단에 농가 내역을 통보, 유기질비료의 이용을 통해 고품질 농산물 생산과 농업생산비 절감 및 농촌 소득증대에 큰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지속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ad55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ad58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9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