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52

여배우 정유미 교제설? 나 피디 "절대 아냐"

기사승인 2019.03.12  17:45:29

공유
ad53
ad54

[코리아데일리=정유진 기자] 정유미와 염문설로 곤욕을 치렀던 나영석 피디가 과거 루머에 대해 '억울했다'라고 마음고생을 했음을 언급했다.

정유미와의 염무설에 대해 나 피디는 "우리 사회에 이런 일이 너무 많다"라며 "루머가 퍼진 건 우리 모두가 공범"이라고 비판했다.

그녀와의 이슈가 사실무근이기 때문에 sns에 확산을 시켜선 안되지만, 언론이 무분별하게 보도하고 또 대중이 카톡으로 이를 퍼나르고, 그렇게 자연스럽게 이슈화가 됐다는 것.

정 씨와의 이 같은 염문설에 대해 그러면서 그는 "가족에게 미안하다"고 했다.

한편 나영석 PD는 12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한 호텔에서 열린 tvN 새 예능 프로그램 '스페인 하숙' 기자간담회에 참석, 이 같은 입장을 피력한 바 있다.

 

ad55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인기기사

ad58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ad59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