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백지, 싱글맘 셋째 출산...생부에 대한 언급없어

기사승인 2018.12.20  16:58:38

공유
   
▲ 장백지와 아들 둘[사진출처=장백지 인스타그램]

[코리아데일리 안승희 기자] 중국배우 장백지가 지난 17일 공식 웨이보를 통해 "11월 셋째 아들을 출산했다"고 밝혔다.

장백지는 2012년 배우 사정봉과 이혼 후 첫째 아들 루카스, 둘째 아들 퀸터스를 혼자 키우는 싱글맘이다. 세째 출산설이 돌면서 대중은 "아이의 생부가 누구인가?"에 관심이 컸지만 현재까지 생부에 대한 언급은 피하고 있다.

"현재 모자는 매우 건강한 상태이며 가족들의 관심을 받으며 안정을 취하고 있다."며, "앞으로 세 아들을 키우기 위해 많은 노력을 쏟을 것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작은 왕자님이 태어난 지 한 달이 됐다. 여러분의 관심과 축복에 감사드린다"며 셋째 출산의 기쁨을 밝혔다.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