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취약계층 무료 전기안전점검 및 보수 봉사 활동 실시

기사승인 2018.11.09  16:11:08

공유

[KD=김효진기자]

부산시는 11월 12일 오전 10시 시청 1층 대강당에서 발대식을 하고, 11월 12일부터 11월 16일까지 부산지역 사회복지시설과 취약계층의 전기시설물에 대하여 무료 점검 및 보수 활동을 한다고 밝혔다.

 

시는 겨울철을 맞아 화재·안전사고의 우려가 커지고 있는 전기설비의 안전한 사용을 위해 전기 관련 5개 기관의 소속 직원 300명과 함께 한다.

 

무료점검 및 보수 대상은 전기설비의 점검과 수리를 해야 하는 지역자활센터, 지역아동센터, 경로당 등 사회복지시설 78개소, 취약계층 불우이웃 194세대 등 총 272개소이며 주요 점검 및 보수 사항은 전기설비 절연 및 접지저항 측정, 노후 및 불량 조명등, 부하선로, 콘센트 교체수리, 동작불량 누전차단기 및 개폐기 교체수리, 이탈우려 전기시설물 고정 또는 재설치 등 무료점검 및 보수 활동이다. 

 

한편, 한국전기기술인협회 부산광역시회, 한국전기공사협회 부산광역시회 등은 매년 불우이웃에 대한 전기설비 무료점검 뿐만 아니라 불우이웃을 위한 성금을 모금해 전달하는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진행하고 있다.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