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무한돌봄센터, 보건·복지 실무자 정신건강복지 민관협력 워크숍 개최

기사승인 2018.11.08  15:38:24

공유

[KD=김효진기자]

양평군무한돌봄센터는 지난 7일 정신건강증진 및 정신질환자 복지서비스 지원에 관한 법률 시행 관련하여, 그동안 사업을 함께 했던 지역 내 보건·복지 실무자들을 대상으로 '역량강화를 위한 2018년 정신건강복지 민관협력 워크숍'을 개최했다.

 

양평군의 정신건강복지 관련 유관기관 전문가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된 이번 워크숍은 1986년 국내 최초 정신장애인 사회복지시설로 개원한 태화 샘솟는 집 기관방문 중심으로 진행되었으며 정신질환 관련 지난 30년간 진행해 온 실제 사업을 살펴봄으로써 지역사회에서 정신질환자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역할을 제고하는 시간으로 그 의미가 깊었다.

 

양평군에서는 매월 1회 5개 기관이 모여 지역 내 정신질환자 및 치매환자들의 사각지대 없는 시스템 구축을 위한 '60분의 기적' 정례회의를 진행하며 고난이도 사례 발굴·관리 및 민관협력에 힘쓰고 있으며. 그 결과로 보건복지부 2017년 정신보건복지서비스 정책 최우수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