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태경, 김부선과 10년전 결혼?...가짜뉴스와 전면전 예고

기사승인 2018.11.08  14:37:51

공유
   
 

[코리아데일리 안승희 기자] 바른미래당 하태경 의원이 "자신에 대한 가짜 뉴스를 수사 의뢰하겠다"며 경고성 멘트를 남겼다. 하 의원은 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유튜브 하태경 관련 가짜 뉴스가 갈수록 태산이다. 그저께는 병원 입원했다는 가짜 뉴스가 나오더니만 오늘은 제가 결혼을 두 번 했다고 한다. 수사 의뢰해야 겠다”고 썼다.

이어 하 의원은 유튜브에서 캡처한 가짜 뉴스 목록을 보이며 ‘공지영 드디어 결정적인 증거 공개 김부선과 동침했던 사람 하태경 맞다’, ‘충격적인 김부선 배후 드디어 나타났다. 하태경이랑 ㅇㅇㅇ이다’, ‘충격! 공지영 발언 김부선은 3번 이혼했고 하태경이랑 결혼한 적 있다’, ‘와 완전 쇼킹!!! 김부선은 하태경이랑 사실은 10년 전에 결혼했다’는 등 유독 배우 김부선과 연결되는 내용이 많다.

또한 하 의원은 “유튜브 조회수 올라가면 광고가 붙어서 자극적인 가짜 뉴스가 끊이지 않는 것 같다”면서 “한편으론 유명세 치른다고 자위할 수도 있지만 그냥 방치하면 갈수록 심해질 것 같아 신고해야 할 것 같다”며 가짜뉴스와 전면전을 예고 했다.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