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항서,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에서 마법의 실체 공개

기사승인 2018.10.18  23:00:00

공유
   

[코리아데일리=이은경기자]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에서 박항서 감독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18일 방송되는 JTBC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는 베트남 축구협회가 있는 하노이 현지를 찾아 박항서 감독을 단독 인터뷰 하고, ‘기적의 베트남 축구대표팀’의 산실인 ‘미딩 유스 사커 센터’를 찾아 유사이래 최고의 기록을 내고 있다는 베트남 축구와 박항서 감독이 만든 마법의 실체를 공개한다.

박항서 감독은 국내 프로 리그 감독 생활을 마치고 고향 산청에 내려가 창원시청 실업팀을 맡고 있었다. 국내에서 조차 은퇴를 앞둔 그는 어떻게 베트남 국가대표가 됐을까? 긴 인터뷰 끝에 박항서 감독은 “성격이 급하다 보니 국내에서 트러블이 많았다. 구단과 안 맞는 부분이 많았다”고 말하며 눈물을 보이기도 했다.

처음부터 베트남 국민이 박항서 감독에게 열광한 것은 아니었다. 프로팀도 아닌 한국의 3부 리그 실업팀에서 뛰던 감독을 데려왔다고 비난을 하기도 했다. 베트남 국민들은 ‘슬리핑 원’이라며 차가운 반응을 보였다. 하지만 결과는 아시안게임 4강 진출. 부임 이후, 1년동안 과연 베트남에서는 무슨 일이 있었던 것일까?

한편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는 소외된 이웃과 복지, 미래, 과학기술 등 다양한 분야를 심층 취재하는 대안과 검증이 있는 정통 탐사 프로그램으로 매주 목요일 오후 9시 30분에 방송된다.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