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해 캠핑장, 일가족 3명 사망, 사고? 자살?.. "밀폐된 캠핑카 숯 태우다"

기사승인 2018.10.15  07:14:50

공유
   

[코리아데일리=박태현 기자] 창원시 진해구의 캠핑장에서 일가족 3명이 일산화탄소 중독으로 숨진 채 발견됐다.

14일 저녁 8시 20분께 아버지 A(84) 씨, 아들 B(57) 씨, C(55) 씨가 캠핑카 안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이들은 이날 캠핑을 하기 위해 캠핑장을 찾았던 것으로 알려졌다.

사고 당시 이들이 타고 있던 캠핑카는 창문과 출입문이 모두 닫혀 밀폐된 상태였고, 싱크대에서 불을 붙여 태운 숯이 발견됐다.

경찰은 캠핑카 내에서 숯을 태우다 일산화탄소에 중독돼 숨진 것으로 보고 스스로 목숨을 끊었을 가능성도 염두에 두고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