허익범 특검, 드루킹 특검, 故 노회찬 이대로 수사종결 될까?

기사승인 2018.07.23  13:06:12

공유
   

[코리아데일리=이은경기자] 노회찬 정의당 원내대표 사망 소식 이후 허익범 특별검사팀에 이목이 쏠리고 있다.

허익범 특검팀은 23일 오전 11시 30분 서울 서초구 특별검사팀 사무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입장문을 발표했다.

허 특검은 입장문에서 “예기치 않은 비보를 듣고 굉장히 침통한 마음이 앞선다. 우리나라 정치사에 큰 획을 그으셨고, 또 우리나라 의정활동에 큰 페이지를 장식한 분이 오늘 (사망했다는) 보도를 접하고 굉장히 안타까운 마음을 금할 수 없다”며 “평소에 정치인으로서 존경해온 분이고, 직접 뵌 적은 없지만 먼 거리에서 그 분의 행적을 바라보고 있었다. 늘 웃음을 띄면서 유머도 많았고 달변이셨던 그 분에 대한 비보를 듣고 그립고 안타까운 생각이 든다”고 밝혔다. 그는 이어 “의원님께 명복을 가슴 깊이 빌고, 유가족들에게 개인적으로 깊은 위로의 말씀을 전한다”고 덧붙였다.

브리핑이 끝나고 기자들이 노 의원에게 소환을 통보했는지 질문했지만, 허 특검은 대답하지 않고 회견장을 빠져나갔다.

<저작권자 © 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