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완선, "키 크고 잘생기고 나이도 어리고 돈 많은 사람" 바로 이민호? 이상형 밝혀

기사승인 2018.04.16  23:33:25

공유
   

[코리아데일리=이은경기자] 김완선이 이상형을 밝혔다.

16일 방송된 MBN '비행소녀'에서는 가수 김완선이 비혼 라이프를 즐기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비행소녀'에서 스튜디오 MC 윤정수, 양세찬은 김완선에게 이상형을 물었다. 이에 김완선은 "키 크고 잘 생기고 나이도 어리고 돈도 많으면 얼마나 좋냐"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MC들은 "양세찬 아니냐"고 전했고, 양세찬은 "그렇다. 돈도 100억 쯤 있다"고 농담을 던졌다. 이어 이본은 "연예인 중에 이상형을 꼽는다면 누구냐"고 다시 물었고 김완선은 "배우 이민호"라고 답했다.

이날 김완선은 공연을 하루 앞두고 컵라면을 먹기 위해 뜨거운 물을 부었다. 이에 관해 김완선은 "컵라면은 나에게 있어 하나의 의식 같은 거다"라고 밝혔다.

이를 보던 스튜디오는 웃음바다가 됐고, 양세찬은 "징크스라도 있는 거냐"고 너스레를 떨었다.

김완선은 "컵라면 먹고 나서가 속이 제일 편하다"며 "공연 날은 많이 먹지 못하기 때문에 내가 좋아하는 것 딱 하나 먹는 게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