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승조, “사실이 중요한 것, 당당한 경쟁 원한다” 정치 공작 배후 언급 안타까움 토로

기사승인 2018.03.14  17:32:25

공유
   
 

[코리아데일리=채민지 기자] 양승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박수현 전 청와대 대변인에 대한 ‘정치 공작’의 배후로 자신이 언급되는 데 대해 안타까움을 토로했다.

오늘 14일 양 의원은 충남도청 프레스센터에서 열린 공약발표 기자회견에서 “박 전 대변인 지지자 측이 말하는 부분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겠다”며 “같은 당 동지로서 안타깝게 생각한다. 후보자의 지나온 과정에 대해서는 도민들의 알 권리 차원에서 반드시 해명돼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 “지지자의 발언을 통해 정치 공작으로 몰아가는 것은 어불성설”이라며 “사실이 중요한 것”이라고 덧붙였다.

양 의원은 최근 박 예비후보가 공직후보자 적격 여부 심사를 받고 있는 것에 대해 “어떤 선택을 하든 전적으로 그분의 몫”이라며 “다만 의혹이 해소돼 경쟁 후보로서 당당하게 겨룰 수 있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박수현 전 대변인은 충남지사 선거 예비후보직 자진 사퇴를 선언하면서 민주당 충남지사 선거 경선전이 양승조 의원과 복기왕 전 아산시장의 2파전으로 압축됐다.

<저작권자 © 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