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유영, 故김주혁 보낸 이후의 근황은?

기사승인 2018.03.13  22:23:25

공유
   

[코리아데일리=이은경기자] 이유영의 근황이 공개됐다.

3월13일 방송된 SBS '본격연예 한밤'에서는 개봉을 앞둔 스릴러 영화 '나를 기억해'로 돌아온 배우 이유영 김희원과의 인터뷰가 공개됐다.

최근 이유영이 스릴러 퀸으로 각광받고 있는 가운데 그녀는 "훗날 욕심내보겠다"며 겸손한 반응을 보였다. 이에 김희원은 "눈빛은 퀸이다"고 칭찬했다.

이유영은 이날 데뷔 후 각종 시상식에서 신인상을 휩쓴 일에 대한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이유영은 "얼떨떨했다. 생각지도 못했다. 처음엔 부담스럽기도 했다. 근데 어느 순간부터는 부담감이 책임감으로 바꼈다"고 회상했다.

한편 자신을 오래오래 기억해달라고 관객들에게 당부한 이유영은 "안 해본 거 하고 싶다. 밝은 거 하고 싶다"고 털어놔 기대감을 높였고, 김희원은 "본격 멜로 장르를 꼭 해보고 싶다. 상대배우는 당연히 이유영씨다"고 강조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이날 공개된 기자간담회 현장에서 이유영은 연인이었던 김주혁 사망 이후 근황에 대해 어렵게 말문을 열었다. 그는 "여전히 그립고 따뜻하게 항상 응원해주는 분이셔서 지금도 어디서 잘 지내는 모습을 보고 싶어 하실 것 같고, 그 마음 간직하면서 잘, 열심히 배우 생활하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말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저작권자 © 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