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윤옥 여사 사고, 정두언 '판도라의 상자' 열었다.. MB 반응은?

기사승인 2018.03.01  22:28:31

공유
   

[코리아데일리=이은경기자] 정두언 전 새누리당 의원이 김윤옥 여사를 언급해 화제가 되고 있다.

정 전 의원은 지난달 28일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김윤옥 여사가) 엄청난 실수를 했다. 정신 나간 일을 한 것이다”며 당락이 바뀔 수 있을 정도인데, 그 일을 막느라고 내가 무슨 짓까지 했냐면 ‘집권하면 모든 편의와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는 각서도 써 줬다”고 주장했다.

앞서 정두언 전 새누리당 의원은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와의 인터뷰에서 “대선 과정에서 경천동지할 일들이 세 번 벌어졌는데 후유증이 대통령 (당선) 후까지 갔고 그걸 처리하는 과정에서 돈이 필요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