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바이오산업, 국가 미래성장동력의 중심에 자리잡다

기사승인 2018.01.14  17:00:32

공유

전국 2위로 2015년대비 13.6%의 성장률

 

지난해 말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바이오협회가 국내 바이오기업 980개소를 대상으로 조사한 '2016년 기준 국내 바이오산업 실태조사' 에 따르면 충북 바이오산업은 주요 지표가 전국 상위권을 점유하며국가 미래성장동력의 중심에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충북 바이오산업 생산규모는 1조 5,952억원으로 경기도에 이어 전국 2위로 2015년대비 13.6%의 성장률을 보여주었으며 전국 대비 충북 바이오산업 점유율 또한 18%로 기업수에 비해 내실있는 다수의 유망기업들이 충북에 입주해 있음을 증명해 주고 있다.

 

충북 바이오산업 인력 또한 6,460명으로 전국 2위로 2015년보다 14.8%가 증가하였고, 이는 인근 대덕 연구단지와 서울, 인천보다도 높은 수준으로 충북에 유망 바이오기업과 국책기관이 활발한 생산 및 R&D 연구 활동을 하고 있다는 지표라 할 것이다.

 

또한 충북은 연구개발비, 시설투자비도 전국대비 3위로 도의 재정여건이 충분치 않음에도 성장잠재력을 키우기 위해 바이오 연구개발 분야에 많은 투자를 하여 충청북도가 4차산업혁명의 핵심인 바이오 융복합 기술개발에 꾸준히 노력 중에 있음을 보여주고 있다.

 

충청북도는 이번 국내 바이오산업 통계조사 결과 모든 분야에서 상위권을 차지하여 그동안 ‘생명과 태양의 땅 충북’의 대표산업인 바이오산업 육성의 성과가 입증되고 있으며, 바이오하면 충북이라는 등식을 성립시켜 나가고 있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