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드카, 무엇이길래 화제? 서킷브레이크, 주식, 2009년 이후..

기사승인 2018.01.13  09:57:32

공유
   

[코리아데일리=이은경기자] 코스닥지수가 12일 장중 한때 4% 급등하면서 2002년 4월 이후 16여년 만에 최고치(종가기준)를 기록했다. 주가가 급등하자, 한국거래소는 이날 5분간 코스닥 시장에서 프로그램매매를 정지시키는 '사이드카'를 발동했다.

한국거래소는 지난 13일 오후 1시57분께 “코스닥150선물 3월물이 전날 종가(14560.10) 대비 94.90포인트(6.08%) 상승하고, 코스닥150지수가 전날 종가(1562.92) 대비 89.84포인트(5.74%) 상승한 후 1분간 지속돼 매수 사이드카를 발동했다”고 밝혔으며, 발동시점부터 5분간 접수된 프로그램매매 매수호가의 효력이 정지됐다.

지난 2001년 도입된 사이드카 규정에 따르면 코스닥150선물지수의 거래종목 중 직전일 거래량이 가장 많은 종목 가격이 6% 이상 상승 또는 하락하고, 해당 선물거래대상지수의 수치가 3% 이상 상승 또는 하락해 1분간 지속될 경우 프로그램매매 매수(도)호가의 효력을 5분간 정지한 후 자동 해제한다.

코스닥시장에서 사이드카 발동으로 매수호가가 정지된 것은 지난 2009년 이후 9년 만이다. 매도호가정지는 지난 2011년 두 차례 있었다.

단, 하루에 1회만 적용되며 정규시장 개시 후 5분 이내, 장종료 40분전 이후에는 적용되지 않는다.

<저작권자 © 미디어케이디·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