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민, 독보적인 퍼포먼스로 또 한 번의 저력 입증, 눈여겨볼 포인트는?

기사승인 2017.10.19  19:46:23

공유
   
▲ 방송화면 캡쳐

[코리아데일리 김민정 기자]

그룹 샤이니(SHINee)의 멤버 태민(25)이 1년 8개월 만에 솔로로 돌아왔다. 19일 Mnet ‘엠카운트다운’을 통해 신곡 ‘무브(MOVE)’의 컴백 무대를 처음 공개했다.

이날 태민은 상체가 돋보이는 의상을 착용한 채 여성 댄서들과 함께 절제되면서도 섹시한 댄스퍼포먼스를 펼쳐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신곡 ‘무브(MOVE)’는 사랑에 빠진 상대에 대한 감탄과 그녀에게 느끼는 강한 이끌림을 성숙하게 풀어낸 곡으로 가사가 인상적이다.

태민은 19일 오후 SBS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 출연해 데뷔 10년차를 맞이한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정말 오래전부터 함께하는 분들도 있는데, 다 어디로 가셨나 싶기도 하다”며 “방송국 가면 샤이니가 가장 선배일 때도 많아서 실감을 한다”고 전했다.

2008년 열여섯의 나이에 그룹 샤이니로 데뷔한 태민은 어느덧 성인이 돼 그룹뿐만 아니라 솔로로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지난 2014년 미니앨범 ‘ACE’를 발매하며 처음 솔로로 출격했다. 당시 타이틀곡 ‘괴도(Danger)’로 음악방송에서 1위를 거머쥐며 그룹 막내 이미지를 벗었다는 평가를 얻었다. 2016년에는 정규앨범 ‘Press It’을 발매하며 솔로 가수로서의 입지를 더욱 견고히 다졌다. 이 앨범은 주간 음반차트 1위에 등극하며 태민의 저력을 확인시켜주었다.

이후 일본어판 앨범을 내며 해외 활동을 활발히 이어온 태민은 지난 16일 정규 2집 ‘MOVE’로 돌아왔다. 동명의 타이틀 곡 ‘MOVE’의 뮤직비디오는 총 3편으로 제작됐다. 본편과 일본 안무가 스가와라 코하루와의 듀오 퍼포먼스 버전, 솔로 퍼포먼스 버전으로 제작돼 이번 앨범이 퍼포먼스에 중점을 뒀음을 강조했다.

한편 이날 '엠카운트다운'에는 갓세븐, 뉴이스트W, 다이아, 레인즈, 마스크, 박재정, 볼빨간 사춘기, 비투비, 어벤션, 에프에스나인, 에이스, 에이프릴, JBJ, 태민, TRCNG, 풍뎅이, 하이라이트 등이 출연했다. 1위의 영광은 뉴이스트W에게로 돌아갔다.

 

 

<저작권자 © 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