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해 아파트 화재, 불 붙은 채 뛰어내려 추락사.. 뛰어내린 이유는, 화재 원인...

기사승인 2017.10.12  17:20:43

공유
   

[코리아데일리=이은경기자] 김해 아파트 화재로 40대 여성이 추락해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12일 오전 4시 57분께 경남 김해시 외동의 한 아파트 10층에서 불이 났다는 신고가 119에 접수되었다.

김해 아파트 화재가 발생하자 당시 집에 혼자 있던 A(48·여) 씨는 아파트 밖으로 추락해 숨졌다.

아파트 주민 50명은 불이 나자 바깥으로 급히 대피했지만, 다행히 부상자는 없었습니다.

불은 집 내부 80여㎡를 다 태우고 1천500만원 상당(소방서 추산)의 재산피해를 낸 뒤 30여분 만에 꺼졌다.

경찰은 "(불 난 집을) 보고 있으니까 사람이 불이 붙은 채 뛰어내렸다"는 아파트 관계자 진술을 확보했다.

경찰은 이를 토대로 잠을 자던 A 씨가 갑자기 불이 난 것을 보고 베란다로 대피하려다가 변을 당한 것으로 보고 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부엌 가스레인지 쪽에서 불이 시작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저작권자 © 코리아데일리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ad36

인기기사

포토

1 2 3
set_P1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bottom
ad26
ad27
#top